사실상 경쟁 OUT..."뭘 바라나"

사실상 경쟁 OUT..."뭘 바라나"

토토왕토기 0 8,608 04.11 00:43

5d69d349605cb5b529c6bfa1f7bf1624_543021370.jpg

(엑스포츠뉴스 한유철 인턴기자) 사실상 경쟁에서 밀려났다. 랄프 랑닉 감독도 이를 인정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지난 9일(한국시간) 구디슨 파크에서 펼쳐진 에버튼과의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경기에서 0-1 패배를 당했다. 맨유는 67%의 점유율과 12회의 슈팅을 기록하며 공격적인 면에서 상대를 압도했지만, 전반 27분 이른 시간에 앤서니 고든에게 실점하며 무릎을 꿇었다.

4위 경쟁은 끝났다고 봐도 무방하다. 맨유는 이 경기 패배로 승점 획득에 실패했고 승점 51점에 머무르며 리그 7위에 위치했다. 4위 토트넘 홋스퍼가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4-0 대승을 거뒀기에 승점 차는 6점차로 벌어졌다. 7경기가 남은 현재, 6점차. 여전히 희망은 있지만 최근 분위기가 좋지 않다.

맨유는 최근 프리미어리그 5경기에서 1승밖에 기록하지 못하고 있다. 공식전 3경기 연속 무승이다. 시즌 중반까지만 하더라도 맨유는 다른 경쟁자들보다 더 높은 가능성을 보유하고 있었다. 자멸이었다. 아스널과 토트넘이 충실히 승점을 쌓는 와중에 맨유는 승점 획득에 실패했고, 자연스레 그들에게 자리를 내줬다. 토트넘은 최근 리그 4연승, 아스널은 최근 리그 2연패에 빠지긴 했지만, 종전 리그 5연승을 기록하며 꾸준히 승점을 모았다.

통계 전문매체 파이브서티에이트에 따르면, 현재 맨유의 4위 가능성은 1%에 불과하다. 토트넘(65%), 아스널(33%)의 확률과 비교하면 불가능하다고 봐도 무방하다.

랑닉 감독도 경쟁이 끝났음을 시인했다. 랑닉은 에버튼과의 경기 이후 언론 기자회견에서 "선제실점을 하면, 침착함과 자신감을 잃는다. 에버튼은 좋은 팀이기에 그들을 존중한다. 그러나 번리를 상대로 3골을 실점하는 팀에게 한 골도 기록하지 못한다면 어느 것도 기대할 수 없다"라고 말했다.

에버튼은 이번 시즌 역대급 위기에 봉착해 있다. 1992년 프리미어리그 출범 이후 한 번도 강등을 당하지 않았지만, 이번 시즌 강등이 눈 앞에 와있다. 맨유와의 경기 전까지 에버튼은 공식전 3연패에 빠져있었다. 직전 번리와의 경기에선 3실점을 하며 패배했다. 번리가 이번 시즌 노리치 시티에 이어 최다 득점 19위라는 것을 감안하면, 에버튼의 상황이 얼마나 암울한 지 알 수 있다. 맨유는 그런 위기의 팀을 상대로 한 골도 기록하지 못하며 무기력하게 패배했다.

랑닉은 "선수들은 챔피언스리그와 같은 유럽 대항전을 열망해야 한다. 그러나 이런 식으로 경기한다면 그럴 자격이 없다.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기 위해서라면, 이런 경기에서 95분 즈음에 득점을 기록할 수 있는 능력을 지녀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결정력의 부재였다. 이 경기에서 맨유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비롯해 제이든 산초와 마커스 래시포드를 선발로 내세웠다. 결과는 대실패였다. 산초는 1개의 슈팅도 기록하지 못했고 호날두와 래시포드는 합산 5개의 슈팅을 시도했지만 득점하지 못했다.

호날두는 만 37세의 적지 않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리그 12골을 기록하며 이번 시즌 건재함을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이 경기에서 호날두의 움직임은 좋지 않았다. 급한 모습이 눈에 띄었다. "프랜차이즈 스타" 래시포드 또한 이번 시즌 기나긴 부진에 빠져있다. 리그에선 4골밖에 기록하지 못하고 있으며 약 세 달 동안 리그에서 침묵을 이어나가고 있다.

득점을 하지 못한다면 아무 의미가 없다. 맨유는 지지 않는 축구가 아니라 이기는 축구를 해야 한다. 그렇기 위해선 공격수들이 더욱 고군분투해야 한다. 남은 일정에서 최대한 승점을 확보한다면 4위 경쟁에 다시 한 번 불을 지필 수 있을 것이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58 "감독은 마음 굳혔다" 황희찬 완전 이적, 구단주 의지에 달렸다 대도남 2021.12.14 1136
957 양현종 “서운하다”…KIA와 FA 협상, 일단 결렬 이꾸욧 2021.12.15 721
956 그날 김태형의 전화 한 통…"100억 대박" 나비효과 샤프하게 2021.12.15 816
955 "챔스 조작됐다!" 추첨 조작설 근거 포착..."어떻게 미리 알았지?" 금팔찌 2021.12.15 975
954 "더 이상 못 참아!" 아스널, 오바메양 주장 박탈 대도남 2021.12.15 1258
953 이건 못 막지" 맨시티 출신 DF, 자택에 강도 4명 습격..."무자비한 구타" 느바신 2021.12.16 647
952 중원 부상 병동’ 뮌헨, 슈투트가르트전 라입업 공개 토토왕토기 2021.12.16 818
951 4시간 280억" 불타는 오프시즌, 이제 겨우 전초전 개가튼내통장 2021.12.16 746
950 즐거운 아침이무다. 샤프하게 2021.12.16 843
949 ‘하루에 280억 미쳤다’ 홈런왕의 몸값은 얼마...키움, "협상 1월로 넘어간다" 삼청토토대 2021.12.16 811
948 7위→8위 추락 롯데..."불통-무지 외국인 코치영입" 걱정되는 2022 덕아웃 풍경 대도남 2021.12.16 704
947 "재활 공장" ATM, 맨유서 낙오된 "골든보이 FW" 노린다...스왑딜 추진 토토벌개빡장군 2021.12.16 787
946 SON 절친 "초갑부" 뉴캐슬 입단, 토트넘서 퇴출된 천재 "대반전" 야메떼구다사이 2021.12.16 1009
945 "오바메양 주장 박탈, 역겹다"...유명 아스널 팬, 아르테타 폭풍 비난 토토왕토기 2021.12.16 906
944 "칸"의 마지막 모습, 7천만명이 지켜봤다 야메떼구다사이 2021.12.16 639
943 김정균, 담원 기아 "총감독"…양대인은 "감독"으로 승격 [오피셜] 이꾸욧 2021.12.16 921
942 썸이 일내냐 ? 오우야 2021.12.16 882
941 "레오 37점 폭발" OK금융그룹, 대한항공에 3-2 진땀승…4위로 도약 토까꿍 2021.12.16 833
940 콘테, 1골 공격수 향해 “날 놀라게 했어” 오우야 2021.12.16 686
939 전창진 감독 "선수들 너무 지쳐있다. 이런 경기내용 팬들께 죄송" 이꾸욧 2021.12.16 861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