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분노에 기름 부었다... 야유 쏟아지자 웃어버린 "먹튀"

팬들 분노에 기름 부었다... 야유 쏟아지자 웃어버린 "먹튀"

오우야 0 8,802 04.11 00:43

8e3420ed3d7e82e5c5e5f525ddb064e4_2027798526.jpg
레알 마드리드 가레스 베일(33)이 자신을 향한 팬들의 분노에 기름을 부어 버렸다. 그동안 부상과 부진 탓에 무려 773일 만에 홈팬들 앞에서 모습을 드러내는 바람에 경기장엔 홈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는데, 베일의 답은 미안함이 아닌 "웃음"이었다.

스페인 마르카는 10일(한국시간) "베르나베우(레알 마드리드 홈 경기장)로 돌아온 베일을 향해 홈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다"며 "그러나 활짝 웃는 게 야유에 대한 베일의 반응이었다"고 전했다.

이날 베일은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헤타페와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1라운드에 교체로 출전했다. 공교롭게도 교체 대상은 레알 마드리드 에이스 카림 벤제마였다.

팬들의 반응은 극과 극이었다. 경기장을 빠져나오는 벤제마를 향해서는 기립박수가 쏟아졌는데, 대신 교체로 투입되는 베일을 향해선 야유가 쏟아졌다.

이유가 있었다. 베일이 에당 아자르와 더불어 구단 희대의 먹튀로 손꼽히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레알 마드리드의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3연패 당시만 하더라도 팀의 주축으로 활약하긴 하지만, 2019~2020시즌부터 급격한 추락을 이어온 탓이다. 연봉은 팀 내에서 가장 많이 받는데도 정작 전열에서 이탈해 있거나 벤치를 지키는 경기가 더 많았을 정도다.

이날 경기가 무려 773일 만에 홈팬들 앞에서 치른 경기였다는 점은 베일이 그동안 경기에 출전하지 못해 온 상황을 고스란히 대변했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베일이 마지막으로 홈팬들 앞에서 경기를 치른 건 지난 2020년 2월 맨체스터 시티전이 마지막이었다. 이후에도 두 차례 홈경기에 출전하긴 했지만 당시엔 "무관중" 경기였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레알 마드리드 팬들의 반응도 싸늘할 수밖에 없었다. 문제는 자신을 향해 쏟아지는 홈팬들의 야유에 베일이 "웃음"으로 답했다는 점이다. 팬들에 대한 미안함을 전하기보다 그저 웃어넘기는 걸 택한 것이다. 레알 마드리드 팬들의 분노에 기름을 부은 꼴이다.

마르카는 "레알 마드리드 팬들은 베일에게 분노했다. 그가 공을 잡을 때마다 야유가 쏟아졌다"면서 "그러나 야유가 쏟아질 때마다 베일의 얼굴엔 미소가 번졌다. 예상됐던 반응이기도 했다. 베일이 마지막으로 베르나베우에서 골을 터뜨린 건 지난 2019년 3월의 일"이라고 꼬집었다.

4a49634b0339245a7e29d413020666cd_1085129761.jpg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38 손흥민에 아스날 팬들 "야유 폭발" 왜? "SON 위엄 이 정도라니..." 은빛일월 2021.09.28 1202
2037 롯데 한화 빡빡하네 개가튼내통장 2021.10.22 1196
2036 시즌 4골 넣었는데… “마르시알, 케인 대체할 수 있다” 전문가 주장 느바신 2021.10.02 1193
2035 토미야스 머리 위에 SON, 日 언론 “오버래핑하다 돌파 허용” 분노의조루뱃 2021.09.27 1192
2034 다르빗슈, 고관절 부상으로 IL행...시즌 마감 은빛일월 2021.10.01 1192
2033 독일로 돌아갈래요…출전시간 불만 "리그 0골" 첼시 공격수 이적 원한다 꼬꼬마 2021.10.02 1188
2032 "1명 밖에 안 떠올라"…보스턴 필승조가 꼽은 ML에서도 통할 日선수 토까꿍 2021.12.28 1186
2031 "얼마나 분했으면...", 방망이 내동댕이 오타니에 동정 봇물 분노의조루뱃 2021.09.27 1180
2030 “지난주 내 인생에서 가장 최악” 콘테 훈련에 혀 내둔 SON 동료 은빛일월 2021.11.23 1180
2029 즐거운 아침입니다. 마카오타짜 2021.12.28 1177
2028 2022 카타르월드컵 대륙 간 PO, 내년 6월 단판승부로 무대꽁 2021.11.21 1174
2027 "모든 게 최악" 바르사, 유로파에서 경쟁력 있을까 샤프하게 2021.12.11 1174
2026 "황희찬, 히메네스 적극적으로 지원...팬들이 좋아할 것"(英 BBC) 무대꽁 2021.09.27 1171
2025 "토트넘 격파" 아스널, 약 1년 만에 "북런던의 주인"으로 샤프하게 2021.09.27 1165
2024 누누 경질시 후임 포체티노…토트넘 회장 파격 계획 공개 지퍼에그거꼇어 2021.10.02 1157
2023 김연경, 중국리그 우승 도전…한국, 일본, 터키, 중국 등 4개국 트로피 안을 수 있을까 토까꿍 2021.12.30 1155
2022 "메시 때문에 선발에서 제외됐다" PSG 또 불화설, 이번에는 GK 불만 토까꿍 2021.09.28 1153
2021 "감독은 마음 굳혔다" 황희찬 완전 이적, 구단주 의지에 달렸다 대도남 2021.12.14 1147
2020 53억 날렸다...새 외국인 3명 "충격"의 중도 귀국, 거인의 ‘날벼락’ 토토왕토기 2021.10.01 1145
2019 즐거운 아침이요 ~ 분노의조루뱃 2021.10.01 114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